지금은 전화 상담이 어렵습니다. 연락처 남겨주시면, 확인 후 연락 드리겠습니다.

  • 이름  
  • 연락처  
  • [보기]

HOME  >  삼성드림소개  > 병원일기
0 강남점 격돌 고 원장님 vs 허 원장님 등록일 2015-02-27 조회 1077



강남점 격돌 고 원장님 vs 허 원장님


2015년 2월, 강남점에 무서운 기류가 흘렀습니다.

우리 강남점엔 고국진, 허세형 이렇게 두 분의 원장님이 계신데,
두 분이 묘한 신경전으로 병원 직원들을 긴장케 했습니다.

허 원장... 내 말이 맞다니깐. 

고 원장님, 그건 아니죠....
(고 원장님이 선배입니다)

무슨 내용인진 모르겠지만 두 원장님의 기 싸움은 
한 치 물러설 기미가 보이지 않았습니다.


그러나 싸움의 내막을 알고 모두


에~~ 뭐야... 겨우 이런 걸로 그런거에요??


대부분의 병원은 겨울이 가장 바쁜 시기입니다.

12월부터 시작해서 2월까지 우리 병원 역시 많은 환자분들로
쉴 틈 없이 바빴습니다.

먹고살자고 하는데, 끼니를 거르는게 일상이 되었고,
그때마다 간단하게 점심을 사와서 먹곤 했습니다.

원장님들은 밥도 못 먹는 직원들에게 미안한 나머지
직원들이 좋아하면서 빨리 먹을 수 있는 먹거리를 가끔 사 오셨는데,
고 원장님과 허 원장님께서는 서로
자기가 사온 먹거리가 직원들에게 더 인기 있다고 주장하고 계셨던 겁니다.

내가 사람들의 마음을 더 잘 안다.!
우리 직원들은 내가 사준 먹거리 좋아한다.!

약간 유치하지만,
이 싸움은 직접 대결을 해보는 게 가장 쉬운 승부라고 판단해서
지난 수요일 
두 분이 가장 자신 있어 하는 점심 메뉴 1개씩 가져와서
직원들에게 어떤 걸 먹고 싶은지 선택하라고 했습니다.

너무 비싼 음식을 사면 안되니 
가격은 1인당 3천 원 이하의 점심이었습니다.


고 원장님의 선택은 82바게트의 롤 케익입니다.








직원 대부분이 여성임에 착안해서 알록달록 예쁜 컬러를 강조하셨습니다.

이에 맞서는 허 원장님은 







도너츠 세트네요.

역시 젊은 여성들이 다수인 병원 특성에 맞는 메뉴긴 하지만 
위 사진만 보면 고 원장님의 일방적인 승리가 아닐까 예상되지 않으시나요?

그러나 반전이 있습니다.

근소한 차이로 허 원장님의 도너츠 세트가 
롤 케익을 누르고 더 많은 선택을 받았습니다.





이번 대결은 젊은 여심을 사로잡는 것이 주 포인트였는데,
허 원장님의 도너츠는 
표지가 까똑까똑 하는 대표적 모바일 메신저의 캐릭터가 된
캐릭터 도너츠였습니다.


환자뿐 아니라 직원들 마음도 헤아리려는 
두 원장님 덕에 오늘도 행복한 일터가 되네요.^^



온라인상담

닫기
[보기]

비급여 의료 수가표

  • ※ 전지점 통합 비급여수가표로 각 지점별로 일부 항목이 없거나 상한금액의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.
      (단, 상기 상한금액을 초과하지 않습니다.)
  • ※ 수술 종류와 갯수에 따라 시행 횟수 및 금액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참고 부탁드립니다.
  • ※ 각 지점별 세부항목은 안내데스크에 별도로 비치되어 있으니 방문시 참고하시길 바랍니다.
레이어팝업닫기

성형 수술 계약금에 대한 반환 기준

레이어팝업닫기
연락처를 남겨주시면
- -
익일 오전중으로 연락 드리겠습니다.
*단, 주말, 공휴일 제외